2024년 04월 23일 화요일

알쓸유컴

알아두면 쓸모 있는 유용한 컴퓨터 이야기

프롤로그 | 블로그 이용 안내


2024. 03. 04. (월) ~ ing.

오래전부터 계획했던 블로그를 이제서야 시작하게 되어, 시작을 기념할 겸 프롤로그를 작성하고자 한다. 아니, 정확히 말하면 블로그 이사를 끝냈다.

2017년부터 운영하다가, 수능 준비로 인해 잠시 미뤄둔 티스토리를 떠나 워드프레스로 정착하게 되었다.

수능 전부터 블로그를 워드프레스로 옮길지 고민했었는데, 마침 수능이 끝나고 컴공과에 입학하게 되어 “경험도 쌓을 겸, 직접 블로그를 운영해봐야겠다” 싶어서, NAS용으로 사용하던 홈서버에 워드프레스를 올려 운영하게 되었다.

원래대로라면 작년에 블로그 운영이 시작되었겠지만, 서버 작업 중 뭘 잘못 만져서, 블로그가 날아가버리는 대참사로 인해.. 이제서야 블로그 운영을 시작하게 되었다.

2017년부터 운영하던 티스토리 블로그. 예전에는 하루에 1,000회 이상의 방문자 수가 나왔는데.. 새로운 곳에서 분발해야겠다.

블로그에 공부했던 내용도 정리할까 싶었는데, 기존 블로그에 공부 내용까지 포스팅하면 너무 중구난방해지는 느낌이 있었다. 그래서, 블로그를 이전하는 김에 “컴퓨터 문제해결”, “최신 IT소식”, “학습내용 정리”의 3가지 주제로 분리하여 운영하기로 했다.

참고로, 본 블로그 하단(Footer Section) 우측의 “Family Site” 에서, 현재 운영중인 모든 블로그를 확인할 수 있다.

블로그 운영 목적

본 블로그의 이름인 알쓸유컴은 “알아두면 쓸모 있는 유용한 컴퓨터 이야기” 의 줄임말이다. 알아 두면 일상생활에서 유용하게 써먹을 수 있는 컴퓨터 관련 정보들을 담은 블로그라는 뜻에서 이렇게 지어보았다. 알쓸신잡이라는 예능 프로그램에서 아이디어를 얻어 고안해봤는데, 풀네임을 보면 블로그 운영 목적을 충분히 유추할 수 있을 것이다.

다양한 컴퓨터 관련 질문에 쉽게 답하고, 컴퓨터에 발생한 문제의 해결방법유용한 팁(Tip)을 쉽게 공유하고자 한다. 이를 통해 사람들에게 도움이 되도록 하는 것이 본 블로그의 운영 목적이라고 할 수 있겠다.

학창 시절부터 “컴퓨터 수리기사” 로 불리며 여러 컴퓨터들을 고쳐주고 다녔고, 속칭 컴공생이 된 지금은 주변으로부터 많은 컴퓨터 관련 질문을 받고 있다. 그 중 이미지를 이용해 설명하여야 하는 질문들이 상당히 많은데, 매번 그림판을 드나들며 채팅 보내는 것이 번거로웠기에 글을 작성하여 링크를 공유하는 식으로 답변하려고 한다.

무엇보다, 대부분 비슷한 내용을 물어보곤 하는데, 그때마다 시간을 투자하고 머리를 굴리는 것이 귀찮다. (!!) 어쨌든, 깔끔히 정리된 글을 보고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면, 서로 윈윈, 누이 좋고 매부 좋은 그림이 아닌가? 난 편해서 좋고, 물어보는 사람은 깔끔하게 문제를 해결할 수 있으니 말이다.

블로그 저자(글쓴이) 소개

그렇다면, 블로그에 글을 쓰는 저자는 누구인가? 뭐 하는 사람인가?

질문에 대한 답은 따로 작성해두었다. 아무래도 블로그를 여러개 운영하니.. 내용을 복붙하는 것 보다는, 링크로 연결시키는 편이 더 나을 것 같다.

루트 도메인에 자기소개 페이지를 만들어 두었으니, 참고해주시면 되겠다.

아직 안 만들었고, 시작도 못 했다. 현생에 치이느라 언제 완성될지 잘 모르겠다.

(리액트 학습 차원에서, 루트 도메인에 자기PR 페이지를 만들까 싶다. 졸업 전까진 완성되겠지?)

카테고리 구성 현황

본 블로그의 카테고리 구성 및 카테고리에 포함되는 게시글 내용은 다음과 같다.

(나중에 혹여 기준을 까먹거나, 기준이 모호할 때 참고할 목적으로 작성.)

  • IT Device(IT기기)
    • Arduino
      – 개발 보드로 유명한 아두이노(Arduino) MCU(마이크로컨트롤러)에 대한 글을 모아둔 카테고리이다.
      – 아두이노 관련 이론, 호환 센서/장비 사용법, 문제 해결 방법 등, 기초부터 심화까지 전반적인 내용을 다룬다.
      – 아두이노를 활용한 DIY 프로젝트는 본 카테고리로 분류하지 않는다. (별도의 카테고리로 분리할 예정)
    • PC Hardware
      – 컴퓨터 하드웨어와 관련된 글을 모아둔 카테고리이다.
      – 하드웨어 리뷰, 성능 벤치마크, PC 조립, 오버클럭 등, 컴퓨터 하드웨어와 관련된 실용적인 내용을 다룬다.
      – PC Tips 카테고리와의 차이점은.. 아마 별도의 기획 필요 여부가 될 것 같다. (각 잡고 준비해야 하는지..)
    • PC Tips
      – 컴퓨터와 관련된 여러 팁들을 모아둔 카테고리이다.
      – 주로 하드웨어 수준에서의 작업 노하우에 대한 내용 등을 다룬다.
      – 포스팅 내용이 PC Hardware 카테고리보다는 가벼울 것 같다.
      – 소프트웨어 수준의 노하우들은 아래의 OS 카테고리쪽에 작성할 것 같다.
    • Raspberry Pi
      – 초소형 컴퓨터인 라즈베리파이(Raspberry Pi)에 대한 글을 모아둔 카테고리이다.
      – 라즈베리파이 관련 이론, 호환 센서/장비 사용법, 문제 해결 방법 등, 전반적인 내용을 다룬다. (기초~심화)
      – 아두이노 카테고리와 마찬가지로, 프로젝트는 본 카테고리로 분류하지 않는다.  (별도 분리 예정)
  • OS(운영체제)
    • Android
      – 안드로이드(Android) 운영체제 관련 글을 모아둔 카테고리이다.
      – 유용한 팁(Tips), 오류/문제 해결 방법 등 실용적인 내용을 다룬다.
    • Linux
      – 리눅스(Linux) 운영체제 관련 글을 모아둔 카테고리이다.
      – 리눅스의 경우 배포판이 매우 다양하므로, 여러 배포판에서 공통적으로 적용되는 내용을 다룰 것 같다.
      – 서버 관련 게시글의 경우, 나중에 블로그를 하나 더 파서, 거기다가 포스팅할까 싶다.
      (여기에는 서버 관련 내용을 포스팅할 계획이 없다.)
    • Windows 11 
      – 윈도우11(Windows 11) 운영체제 관련 글을 모아둔 카테고리이다.
      – 유용한 팁(Tips), 오류/문제 해결 방법 등 실용적인 내용을 다룬다.
    • Windows PE
      – 윈도우PE(Windows PE) 운영체제 관련 글을 모아둔 카테고리이다.
      – 윈도우PE 부팅USB 제작, 커스텀 등의 내용을 다룰 것 같다.
  • Program – 아래 카테고리는 모두 사용법 위주로 포스팅할 것 같다.
    • MS365 (MS오피스)
      • Excel
      • PowerPoint
    • Utility
    • 한컴오피스 한글
  • zz_Unclassified
    – 게시글에 카테고리가 지정되지 않은 경우, 기본적으로 지정되는 카테고리이다.
    – 글 내용이 상술한 카테고리에 포함될 수 없는 경우, 해당 게시글은 본 카테고리를 지정함.

일단은 이 정도 되고, 나중에 카테고리 추가의 필요성이 느껴질 때, 상황 봐서 추가 혹은 수정할 계획이다.

프로젝트의 경우, 만약 프로젝트 상황을 포스팅하게 된다면, 각 프로젝트 제목으로 카테고리를 생성하고, 그곳에 프로젝트 관련 글을 포스팅하지 않을까 싶다. (아직 정해진 것은 없다.)

(아마, 라즈베리파이/아두이노 보드 사용 관계없이, 프로젝트명으로 카테고리를 구분할 것 같다.)

개인정보 수집 – 댓글/문의 이메일 알림

워드프레스 블로그는 댓글에 답글이 달릴 경우, 이를 인지하기 힘들다. 워드프레스는 타 플랫폼과 다르게 알림 서비스 제공이 힘들기 때문이다. 그래서, 답글이 달렸다는 사실을 이메일을 통해 안내하고자 한다.

덧글 작성 시, 작성자 구분을 위한 이름(닉네임)과 이메일 주소를 함께 받고, 답글이 달리면 기재된 이메일로 알림을 발송하도록 시스템을 구성해두었다. 다만 시스템이 작동하려면 덧글 작성자의 이름(닉네임)과 이메일 주소를 저장해야 하는데, 요즘 개인정보 처리가 꽤나 민감한 사안인 것 같다.

그래서 개인정보 처리방침과 덧글 작성 시 체크박스를 통한 개인정보 저장 동의를 받아야 할 것 같다. (법은 아무리 알아봐도 잘 모르겠다. 이렇게까지 하는 블로그를 못 찾아본 것 같긴 한데, 그래도 나중에 찜찜한 일이 생기는 것보다는 낫지 않을까?)

덧글 폼이다. 지금은 개인정보 수집 동의 체크박스가 없어서, 일단 이름/이메일을 선택 작성란으로 설정해 두었다.

다만 아직 준비가 덜 된 상태이고, 덧글 창에 체크박스 만들어주는 플러그인을 발견하지 못해서 (입맛에 맞는 것이 없었다), 작업하려면 꽤나 걸릴 것 같다. 조금씩 작업하겠지만, 다른 블로그 운영에, 현생에, 이래 저래 치이면 언제 작업이 끝날지 잘 모르겠다.

이 글을 보는 사람은 거의 없겠지만, 그래도 어딘가에는 적어두어야 할 것 같아서 여기에 기록해둔다.

맺음말

사실, 이 글을 쓰지 말까 싶었다. 예전 티스토리 블로그에서도 블로그의 시작을 알리는(!!) 글은 쓴 적이 없고, 일기 쓰는 느낌이 너무 강한 것 같다고 느꼈기 때문이다.

하지만, 티스토리 운영하던 시절을 떠올려 보면, “내가 이걸 왜 쓰고 있지?” 처럼.. “블로그 운영 목적”을 잊었던 적이 종종 있었다. 때로는 광고 수익에 꽂혀서 “이번 주 수익은 영 별로네” 처럼, 수익에 목숨을 걸었던 적도 있다.

어쩌면 이는 자연스러운 현상일지도 모른다. 주제 잘 잡아서 글 몇개만 써도 몇달간 돈이 들어오니, 사람이라면 누구든 편하게 수익을 보려고 블로그를 운영할 수 있다. 나도 그랬던 적이 있기도 하고. (“초심을 잃었다” 는 표현이 맞는 것 같다.)

다만, 수익을 목적으로 하는 블로그는 오래 가지 못한다는 사실은 나 자신이 가장 잘 알고 있고, 실제로 티스토리 블로그를 몇 차례 갈아엎으면서 몸소 느꼈던 부분이다. 그래서, 수익이 눈앞에 아른거릴 때마다, 이 글을 보면서 마음을 다잡고자 한다.

그래서 결론은, 블로그든, 뭐든 간에, “초심 잃지 말고, 할 수 있는 데까지 최선을 다하자” 가 되겠다.

뭔가 기승전결 없이 막 써진 글이지만, 이정도면 생각은 잘 녹여낸 것 같다. 뭔가 부족한 것 같지만, 빼먹은 내용은 나중에 추가하면 그만이다. 블로그 스킨이나 기능도, 운영하면서 조금씩 개선해나갈 것이다.

이상 (처음이자 마지막이 될 것 같은) 일기 끝.